2017.09.04 17:54

no man's land.

조회 수 4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
DSC_5864-1.jpg



가슴이 서늘해 지도록 머물다 간 자리에 바람이 일고,

시간을 되돌아 바람을 타고 따라가려 내 안에서 바람이 불었다.

그리고 난 뎅그마니 남았다...
?

Top